UPDATE : 2019.7.16 화 16:38
상단여백
HOME 종목분석
[오늘의 급등락] 어벤져스 : 엔드게임 기대대상홀딩스우·SK디스커버리우·SK케미칼·SM Life Design·한화케미칼우·한화우·한화투자증권우·KC코트렐·CJ씨푸드1우·SK네트웍스우·동부건설우 上
대한항공우 下
영화 어벤져스 : 엔드게임 한국 공식 포스터

오늘의 급등락 키워드는 아시아나항공 매각, 우선주, 어벤져스 : 엔드게임, 한진그룹이다.

17일 상한가를 기록한 종목은 대상홀딩스우(30%), SK디스커버리우(30%), SK케미칼우(29.98%), SM Life Design(29.97%), 한화케미칼우(29.96%), 한화우(29.93%), KC코트렐(29.90%), 한화투자증권우(29.90%), CJ씨푸드1우(29.79%), SK네트웍스우(29.75%), 동부건설우(29.74%)까지 총 11개다.

SM Life Design(이하 에스엠라이프디자인)을 제외한 나머지 종목은 모두 코스피 상장 종목이다.

하한가를 기록한 종목은 대한항공우(-30%)다. 이 회사는 급등으로 인해 전날 하룻동안 거래가 정지된 바 있다. 거래재개 첫날 차익 매물이 쏟아지며 가격제한폭까지 내렸다.

아시아나항공(-15.74%), 한익스프레스(-14.97%), 아시아나IDT(-14.78%), 금호산업우(-9.42%), 금호산업(-8.39%), 한진칼(-6.49%), 에어부산(-6.37%) 등 최근 연일 급등했던 항공주와 관련주가 대거 약세를 보였다.

급등 피로감에 차익 매물이 대거 출회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전날에 이어 아시아나항공 인수 후보로 지목된 재벌그룹 관련주가 대거 상승했다. 특기할만한 점은 대부분이 우선주라는 것이다.

이날 시장에서는 금호가 형제의 참전설이 전해지며 범 금호가 관련종목이 주목받았다.

임창욱 대상그룹 명예회장의 부인인 박현주씨는 금호아시아나그룹의 창업주인 고 박인천 회장의 막내딸이자 박삼구 전 회장의 동생이다. 다만 해당 기업들은 ‘황당하다’는 입장이다.

환경부와 영산강유역환경청이 미세먼지 원인물질인 먼지, 황산화물 등의 배출량을 조작한 4곳의 측정대행업체와 측정을 의뢰한 사업장 235곳을 적발한 가운데 KC코트렐이 상한가로 치솟았다. 이 회사는 대기오염 방지 설비와 집진기, 탈황·탈질 설비 등을 개발하고 있다.

전날 차익 매물로 급락(-11.01%)했던 한화투자증권이 돌연 급등해 가격제한폭까지 올랐다.

동부건설은 특별한 소식이 전해지지 않은 가운데 돌연 우선주가 급등했다.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이 본게임으로 들어가기도 전에 관련주가 주목받고 있다. 특히 우선주 위주로 강세를 보이는 상황이다. 이에 관계 없는 종목의 우선주 또한 덩달아 상승하는 모양새다.

에스엠라이프디자인은 어벤져스 : 엔드게임(이하 엔드게임)의 흥행 기대감이 불거지며 상승했다. 엔드게임의 예매 시작 후 사이트에 접속 폭주가 일어나고, 본래의 10배에 달하는 가격에 암표가 등장했다.

흥행 기대가 에스엠디자인라이프에 대한 투자심리를 자극한 것으로 보인다. 이 회사는 엔드게임의 배급사인 월트디즈니의 패키지미디어 판권을 보유하고 있다.

대상홀딩스는 대상그룹의 지주사다. 2005년 8월1일자로 대상으로부터 인적분할, 투자부문을 떼어내 만들어진 회사다. 순수지주사로 자회사는 7개다.

수입원은 자회사 등을 통한 배당금수익, 상표권로얄티수입 및 기타투자수익 등이다.

대상그룹은 1956년 1월 부산에 세워진 동아화성공업을 모태로 탄생한 대한민국의 재벌 기업이다.  미원, 청정원, 순창고추장, 종가집김치 등의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최대주주는 임상민 대상 전무로 지분율은 36.71%다.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의 지분율 총합(보통주 기준)은 66.90%다.

2대주주는 임세령 전무이며, 지분율은 20.41%다. 최대주주와 2대주주는 각각 임창욱 대상그룹 명예회장의 차녀와 장녀다.

대상홀딩스의 지난해 연결 영업이익은 1328억7263만2698원이다.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3조3980억3085만2468원, 456억3848만698원이다.

총 자산은 2조6295억8876만5275원이다. 부채와 자본은 각각 1조5348억904만9066원, 1조947억7971만6209원이다. 자본금은 371억2602만원이다.

SK디스커버리는 지주회사다. 자회사 SK플라즈마를 통해 바이오 사업(혈액제제 제조)을, SK가스를 통해 LPG 사업 등을 진행한다.

SK그룹 안에 있으면서도 SK디스커버리그룹으로써 자리하고 있다.

사업보고서상의 연혁은 1969년 7월 1일 설립된 선경합섬으로부터 시작된다. 전신은 SK케미칼이다. 2017년 12월1일자로 사업부문을 인적분할 방식으로 분사해 순수 지주회사가 됐다.

최대주주는 최창원 대표이사 부회장으로, 지분율은 40.18%다. 최 대표의 지난해 초 지분율은 18.47%였으나 SK케미칼의 주식을 현물출자 받고 대가로 신주를 발행하는 방식을 통해 지분을 크게 늘렸다.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의 지분율 총합(보통주 기준)은 45.11%다.

최 부회장은 SK가스의 대표이사 부회장도 겸임한다. SK그룹 창업주인 고 최종건 회장의 아들로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의 친동생이다.

지난해 연결 영업이익은 999억9549만9245원이다.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6조9391억7219만2873원, 976억8606만2053원이다.

총 자산은 4조8056억774만6851원이다. 부채와 자본은 각각 2조4870억3852만3132원, 2조3185억6922만3719원이다. 자본금은 1116억7715만원이다.

SK케미칼은 지난 2017년 SK디스커버리에서 사업부문을 인적 분할해 설립된 사업회사다.

사업부문은 총 2가지다. 다양한 수지와 소재 등을 생산하는 그린 케미칼 부문과 의약품, 의료기기 등을 만드는 라이프 사이언스 부문이다.

최대주주는 SK디스커버리로, 지분율은 33.94%다.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의 지분율 총합(보통주 기준)은 36.37%다.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 457억3364만9359원을 기록했다. 매출액은 1조3677억1921만3257원, 당기순손실 164억1974만7980원을 시현했다.

총 자산은 1조9508억501만838원이다. 부채와 자본은 각각 1조2252억4454만5252원, 7255억6046만5586원이다. 자본금은 651억9261만원이다.

에스엠라이프디자인은 1998년 설립됐다. 지난해 사명을 에프앤씨(FNC)엔터에서 에스엠라이프디자인으로 변경했다.

연금복권, 고속버스승차권, 감열입장권, 맥주증지 등을 인쇄·제조한다. 또 콘텐츠 유통사업(DVD, BD 등)과 드라마 등 미디어를 제작한다.

에스엠(SM)그룹계열사다. 최대주주는 에스엠엔터테인먼트로 지분율은 30.51%다.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의 지분율 총합은 31.01%다.

지난해 연결 영업손실 8억8595만5601원을 기록했다. 매출액은 200억3135만4198원, 당기순손실 20억1646만4895원이다.

총 자산은 563억6257만3791원, 부채와 자본은 각각 60억7643만9763원, 502억8613만4028원이다. 자본금은 224억5511만4000원이다.

한화투자증권은 한화그룹에 속한 증권사다.

1962년 성도증권으로 설립됐다. 1975년 한국화약그룹(현 한화그룹)으로 인수됐다. 1977년에는 제일증권으로 사명을 변경했다.

주로 인수합병(M&A)을 통해 성장해왔다. 1993년에는 그리스 아테네은행을 인수했다. 1996년 1월에는 프랑스 엥도수에즈은행 헝가리 현지법인을 인수, 헝가리 한화은행을 출범하기도 했다. 2010년에는 푸르덴셜투자증권을 인수했으며, 2012년 9월에 흡수합병했다. 2017년 12월에는 창업투자회사 한화인베스트먼트를 흡수합병했다.

최대주주는 한화큐셀앤드첨단소재(구 한화첨단소재)이며, 지분율은 15.50%다.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의 지분율 총합(보통주)은 33.05%다.

지난해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972억966만8570원이다. 영업수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조9018억7943만7633원, 724억3691만6997원이다.

총 자산은 7조3441억3279만1958원이다. 부채와 자본은 각각 6조3938억1573만9688원, 9503억1705만2270원이다. 자본금은 8862억1255만5000원이다.

KC코트렐은 2010년 KC그린홀딩스로부터 인적분할을 통해 설립됐다. 1973년 대기환경플랜트 전문업체로 설립된 구 KC코트렐이 전신이다.

최대주주는 KC그린홀딩스이며, 지분율은 35.04%다.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의 지분율 총합은 36.62%다.

지난해 연결 영업이익은 37억4120만9346원이다.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820억4390만7809원, 21억9864만1054원이다.

총 자산은 2194억7087만9310원이다. 자본과 부채는 각각 777억2744만4683원, 1417억4343만4627원이다. 자본금은 65억원이다.

동부건설은 1969년 설립된 건설사다.

동부엔지니어링, 동부자산관리, 동부당진솔라, 동부오스트레일리아(Dongbu Australia Pty, Ltd.) 등을 종속회사로 가지고 있다. 지분율은 100%다.

최대주주는 키스톤에코프라임이며, 지분율은 66.93%다.

지난해 연결 영업이익 318억2234만6232원을 시현했다.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8981악5132만9881원, 739억4807만3580원이다.

총 자산은 7137억6495만3526원, 부채와 자본은 각각 3518억6710만1794원, 3618억9785만1732원이다. 자본금은 1054억6442만원이다.

유호석 기자  ubermensch@a1news.co.kr

<저작권자 © 에이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호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