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16 화 16:38
상단여백
HOME 종목분석
힐세리온, 중기벤처부 예비 유니콘 기업 지정내년 상반기 코스닥 상장 추진
류정원 힐세리온 대표이사

힐세리온이 중기벤처부의 예비 유니콘 기업으로 선정됐다.

12일 힐세리온은 중소벤처기업부와 기술보증기금이 뽑은 차세대 유니콘 기업 13개사에 헬스케어 기업으로는 유일하게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 회사는 휴대용 무선 초음파 진단기를 제조하는 스마트 헬스케어 전문기업이다.

이번 예비 유니콘 특별보증 수여를 통해 힐세리온은 적자나 재무성과에 관계없이 최대 100억원까지의 자금을 특별보증 받게 됐다.

힐세리온은 휴대용 무선 초음파 진단기를 지난 2014년 세계 최초로 개발해 수출에 성공한 바 있다.

이 회사에 따르면 이번 선정은 휴대용 초음파 진단기기 제조업체를 넘어 인공지능을 통해 일차의료진들도 초음파를 손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자동화를 추진하고, 혁신적인 인공지능 초음파 영상 신호처리 엔진을 개발하며, 개인 의료 및 건강 정보를 모바일 등 ICT 기술을 활용하여 클라우드 기반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 서비스를 가능하게 하는 등의 활동이 주목받은 덕이다.

류정원 힐세리온 대표는 “4차 산업이 가속화되고 5G 시대가 본격화되며 스마트 헬스케어 업체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 것 같다” 며, “세계 최초 휴대용 무선 초음파 진단기기 개발을 넘어서, 인공지능, 디지털 헬스케어, 의료 빅데이터 등 4차 산업과 융합한 혁신적인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 구축에 매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힐세리온은 올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기업공개(IPO) 준비를 시작, 내년 상반기말 코스닥 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유호석 기자  ubermensch@a1news.co.kr

<저작권자 © 에이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호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