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1.17 17:33
상단여백
HOME 국내투자
미래에셋, 네이버파이낸셜에 8000억원 투자
미래에셋 센터원 빌딩

미래에셋은 13일 네이버파이낸셜에 약 8000억원을 투자한다고 발표했다.

8000억원은 국내 핀테크 스타트업 사상 최대 투자 규모다. 2014년부터 2018년까지 국내 핀테크 스타트업에 투자된 총 금액(약 5800억원)을 크게 상회한다.

미래에셋측은 “이렇게 과감한 투자를 단행한 이유는 네이버파이낸셜의 미래 성장성과 잠재적 가치를 높게 평가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네이버파이낸셜은 이번 미래에셋의 투자로 자기자본을 대폭 확충하게 됐다.

이번 투자 이후에도 미래에셋과 네이버파이낸셜이 펼칠 시너지도 기대된다. 미래에셋과 네이버는 2017년 6월 상호 지분투자를 통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하고, 2년 넘게 혁신 금융 서비스를 함께 고민해왔다.

네이버파이낸셜을 중심으로 미래에셋의 금융 노하우와 네이버의 데이터가 결합할 경우, 그 시너지 효과는 상당히 클 전망이다.

미래에셋 관계자는 “경쟁이 치열한 국내 시장에서 네이버파이낸셜의 금융혁신 플랫폼 사업모델이 성공한다면, 글로벌 시장에서도 충분히 성공할 것”이라며 “미래 금융 사업을 장차 글로벌 금융 영토 확장과 금융 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호석 기자  ubermensch@a1news.co.kr

<저작권자 © 에이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호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