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4.3 18:14
상단여백
HOME 해외투자
중국 증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폭락 출발

중국 증시가 춘제(설) 연휴를 마친 후 첫 개장일에 폭락 출발했다.

3일 상하이종합지수는 전 거래일인 지난달 23일보다 8.73% 급락한 2716.70으로 개장했다. 선전성분지수도 전 거래일보다 9.13% 하락한 채 출발했다.

중국 증시는 춘제 연휴로 지난달 24~31일까지 열리지 않았다.

주말을 포함해 열흘만에 장이 열리면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2019-nCoV, 우한 폐렴) 확산 우려가 단번에 반영되는 모양새다.

김승일 기자  

<저작권자 © 에이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