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2.7 목 13:37
상단여백
HOME Leader & Insight
KB금융그룹, 윤종규 회장 연임 확정···행장은 분리
<사진=KB금융>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이 차기 회장 후보로 최종 올라 사실상 연임이 확정됐다.

KB금융 확대지배구조위원회(확대위)는 26일 오전 비공개로 제3차 회의를 열고 윤종규 회장에 대해 약 3시간 반 동안 인터뷰를 거쳐 만장일치로 차기 회장 후보자로 선정했다.

확대위는 오는 29일 제4차 회의를 열고 법령에서 정한 임원자격요건 심사 절차를 거친 뒤 윤 회장을 이사회에 회장 후보로 추천하게 된다. 이후 윤 회장은 11월20일 열리는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3년 임기의 대표이사 회장으로 최종 선임된다.

윤 회장은 이날 인터뷰에서 "디지털화 등 금융 패러다임 변화에 적극 대응할 것"이라며 "세계화 강화, 중금리 대출 활성화, 중소·중견·창업·벤처기업 지원을 통한 일자리 창출 등 리딩 금융그룹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고객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확대위 측은 전했다.

윤 회장의 연임이 사실상 확정되면서 겸임 체제였던 국민은행장직에 대해서는 분리 작업이 추진된다. 은행장 선임은 회장 후보 추천 절차가 종료되는 대로 이사회 논의를 거쳐 이뤄질 예정이다.

확대위는 "급변하는 경영 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역량과 리더십을 축적한 인물들을 중심으로 은행장 후보를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은광 기자  ekyi50@hanmail.net

<저작권자 © 에이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